페르난도 보테로 거장전 – 유진갤러리

페르난도 보테로 거장전

“남미의 피카소, 현대미술의 살아 있는 거장”,
<페르난도 보테로 거장전>

전시 : 페르난도 보테로 거장전

일시 : 2018.9.27(목) ~ 10.11(목)

유진갤러리에서는남미의 피카소이자 현대미술의 살아 있는 거장,
<페르난도 보테로 거장전>을 개최합니다.

미술애호가 또는 컬렉터들은 좀 더 좋은 작품을 저렴하게 발굴하고 소장하길 희망합니다. 또한, 새롭고 발전적인 비지니스의 컬렉팅을 원하고 있으며, 작가와의 직접적인 만남과 관계형성을 원하고 있습니다.
이러한 니즈를 반영하여, 보테로 가족들이 소장, 추천하는 작품들을 엄선하여 한국의 고객에게 직접 소개하고 연결하고자 합니다.

Fernando Botero

페르난도 보테로 는 세계인이 가장 사랑하는 작가
10인에 꼽히는 현대미술을 대표하는 살아 있는 거장입니다.
올해, 87세인 보테로는 라틴 아메리카 작가 중에서 가장 명성이 높으며 “풍요로운 인체”의 아름다움을 독창적으로 표현하며 과거의 미술을 재해석하거나 새로운 시각에서 흥미롭게 풀어낸 화가로 레오나르도 다빈치, 루벤스, 얀반에이크, 벨라스케스 등 거장의 작품을 차용해 자신만의 형태미로 재해석해 대중적 인기와 국제적 명성을 동시에 얻은 인물입니다.
추상 보다는 구상, 화려한 색채와 보테로 만의 양식을 통해 그의 작품세계는 정물, 인물,세속적인 종교인, 부패한 정치인, 여가를 즐기는 시민들의 모습을 유머와 익살 또는 리얼한 현실비판으로 표현합니다. 70년이란 긴 시간 동안 자신만의 독자적 예술적 경지를 개척해온 보테로는 특히, 최근에 그의 작품에 대한 새로운 조명이 피카소와 의 작품과 함께 재조명 되면서 “남미의 피카소”란 별칭을 얻으며, 세계인의 사랑을 받고 있습니다. 60년대 추상표현주의만이 인정받던 시절에도 흔들리지 않고 자기만의 화풍을 고집하며 구축한 작품세계는 회화와 함께 조각들이 전세계 랜드마크로 콜렉션 되면서 국제 경매시장에서 빠른 속도로 새로운 기록들을 갱신하고 있습니다.
이제, 보테로의 작품들은 뉴욕의 파크 애비뉴(Park Avenue)나 파리의 샹제리제(Champs-Élysées) 와 중국을 포함한 전 세계 주요 뮤지엄에 소장 되면서 폭발적인 인기와 함께 주요 명소에서 감상할 수 있는 세계인의 명화가 되었습니다.

  • 베네수엘라 앙드레스 베로 훈장
  • 콜롬비아 보야카 대십자 훈장
  • 콜롬비아 살롱전 국가상
2019-01-11T07:31:38+00:00